태국의  밤문화. 유명하지...유명해...

구글에 물어보았다  "태국의밤문화" 어때...???

이런 첫페이지 제일위에 낫티의 블로그가 따악~~~~~~~~~~~

태국의 불나방 생활은 위험하다는 이야긴데 어케 그 이야기가 검색 제일 상단에 나오는걸까

이것도 일빠라고 좋아해야 할 지?       이거 씁쓸하다....

밤문화란 무엇인가? 밤에 즐기는 문화생활의 줄임말 아닐까?

그래서 촌티가 나섰다.....밤에 문화생활좀 해보자....진정한 문화생활( ??? )을 원하는 사람도 있을거 아니야....

태국의 왕실 별장이 있는 후아 - 힌의 밤 에 즐기는 문화생활.....

 

ㅎㅎ...응큼한 생각을 하시고 클릭하신분은 실망하실 수 도 있음을 경고드린다.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크기변환_1.JPG

 

후아 - 힌의  밤 에 즐기는 문화생활중 하나인 유명한  나이트 마켓 탐방

복고풍의 가게들을 모아놓은 바로 플르~언  ~ ~와안 마켓 되시겠다

사진은 입구이다...앞은 후아힌을 남북으로 가로지르는 시내의 중심도로이다

왕실 별장이 있는 해변에서 약간 남쪽으로 건너편에 위치한다..

아무나 다 찾아갈 수 있다.

 

 

 

 

크기변환_2.JPG

 

한 투자가가 복고풍의 건물을 지어 내부 점포들을 임대를 준듯한 느낌이다.

국민의 90%이상이 불교도인 태국에서 이방인인듯한 남부지역 이슬람 처자들

남부 빠따니, 얄라 송클라 지역은 우리 외교부에서도 여행을 금지하는 곳이다.

이슬람 분리독립세력들의 테러가 자주 일어나는곳이다.

여긴 가시면 안된답니다..

 

 

크기변환_3.JPG

 

입구를 지나 들어오면 본격적으로 점포들이 보이고.

저옷. 저거 머라고 하더라..보기만 해도 답답한 눈만 빼꼼히 나온 온통 검은색의 옷을 입은 이슬람처자

그러나 친구들과의 즐거운 후아 - 힌 나들이에 신나는 눈빛만은 틀림없었다.

 

 

크기변환_4.JPG

 

보기만 해도 더워...수학여행인듯한 느낌

이렇게 아기자기한 소품들이 있는 노점들도 주욱 늘어서 있고

 

 

크기변환_5.JPG

 

내부로 들어오면 2층으로 들어오시게 된다.

들어와서 보이는 아래쪽

 

 

크기변환_6.JPG

 

후아 - 힌 안내 책자에는 가난한 예술가들의 작품을 전시 판매한다 했는데...

에이 그건 뻥이었다...

다만 일반 야시장보다는 조금 깨끗하고 정리된느낌.

판매하고 있는 소품이며 디자인은 복고풍이 트렌드였고

 

 

크기변환_7.JPG

 

 

 

크기변환_8.JPG

 

우리의 어느시절 모습과 아주 흡사한 모습이다..

 

 

크기변환_9.JPG

 

여긴 좀 아기자기하네...

조그마한 메모보드용자석과 알록달록한 영문 이니셜등을 파는 가게..

 

 

크기변환_10.JPG

 

다양한 종류의 기타를  팔고 있었던 가게..

이슬람 처자들 또 보이네

 

 

크기변환_11.JPG

 

숀 코너리나, 피어스 브로스넌이 턱시도에서 꺼내보던 회중시계들..

디자인?  종류?     그런거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

큰거 350바트, 작은거 250바트

 

 

크기변환_12.JPG

 

촌티의 어린시절 학교앞 문방구의 모습과 아주 흡사하다...

 

 

크기변환_13.JPG

 

불량식품들( ????)

 

 

크기변환_14.JPG

 

카메라에 음식 사진이 담기는걸 보니 출출해지는 시간이다..

 

 

크기변환_15.JPG

 

어렸을때 몰래 보았던 이스라엘영화 "그로잉업"

마이클 J 폭스가 나와 잼있었던 '빽투더퓨쳐"

그 영화에 나왔음직한 60년대 미국스퇄의 햄버거가게.

촌티의 과거와도 연관이 있는 구식 주유기의 모습이 이채롭다.

 

크기변환_16.JPG

 

그렇게 밤의 문화생활로 시간을 보내며 이젠 아래층 가게들 구경..

 

 

크기변환_17.JPG

 

평일인데도 사람들은 많았다...단 태국사람과 비슷하게 생긴 한국 사람은 오직 촌티 한명

태국사람과 비슷하게 생기지 않은 한국사람도 촌티 한명.

 

 

크기변환_18.JPG

 

 

크기변환_19.JPG

 

역시 60년대 모습을 떠올리게하는 쥬크박스와 오래전 헐리웃 포스터들...

 

 

크기변환_20.JPG

 

 

한쪽엔 아이들을 위한 초대형 울트라 캡짱 놀이시설들

 

 

 

크기변환_21.JPG

 

이렇게 걷다보면 어느덧 출출해질것이고

밤에 즐기는 문화중 으뜸은 군것질

밤에 즐기는 음식문화...이것도 밤문화 맞다

요렇게 한쪽에는 음식점들이 모여 있으니..사진으로 보시면서 주문하시면 되겠다..

영어? 그런거 안써있다...

 

 

 

크기변환_22.JPG

 

촌티의 베스트초이스가 빛났던 이름모를 계란빵(???)

 

 

 

크기변환_23.JPG

 

요 귀여운 꼬마 아가씨가 조런 기계에다 만들어준다...한개 50바트

 

 

 

크기변환_24.JPG

 

안에 들어가는 고명은 선택할 수 있고

해물(게맛살), 육류 (쏘세지) 야채..

양으로봐선 계란은 3개이상 들어가는것 같다

 

 

 

크기변환_25.JPG

 

그렇게 그렇게 음식을 고르시고 이곳에 앉아서 드시면 된다...노점에서 산건 들고오시면 되고

점포에 주문한건 아무데나 앉으면 가져다주고..

 

 

 

크기변환_26.JPG

 

그렇게 주문한 음식들이당...

계란빵, 어묵튀김과 쏘스, 팟타이, 이싼스퇄 국수, 발톱까지 붙어있는 닭발

그리고 비아창 한캔...

 

크기변환_27.JPG

 

요건 젤 나중에 온 음.........돼지고기 야채 계란말이 덮밥 되시겠다.

 

 

 

크기변환_29.JPG

 

다 드시고선 음식그릇은 놓고 몸만 나오시면 된다..치우는 사람이 있으니..

태국답지 않게 이곳 안에서는 분리수거가  깨끗이 잘되고 있었당.

 

 

크기변환_30.JPG

 

비틀즈 캐리커쳐가 그려져 있는 샵

그앞에 잘생긴 태국 청년 (???)이 보여 셔터를 누르는데............

 

 

크기변환_31.JPG

 

아...이건 뭔 포즈.....

당최 이해 안되는 포즈....

너 뭐니......????

 

 

크기변환_33.JPG

 

앗 스테디캠이 등장...이건 또 뭔 시츄에이션

 

 

크기변환_34.JPG

 

스테디캠과 태국에서 보기힘든 하얀피부 큰키 미모의 아가씨 2명

그리고 좀 넉넉해보이는 아줌마 1명...

나중에 알고보니, 음 울나라로 치면 생방송 전국은 지금 촬영중이었다..

이곳을 소개하는 연예인들

그나저나 스테디캠인데 저리 작은것도 있었나...

 

 

크기변환_35.JPG

 

미모의 아가씨2과 조금은 덜 미모스러워 보이는 아줌마..

흔한 설정...

 

크기변환_36.JPG

 

아줌마 메이크업 너무 했다...

근데 어째 냄새가 조금 난다 싶었는데....

 

 

크기변환_37.JPG

 

에라이 이눔아...

 

 

간단하게 둘러본 후아 - 힌 의 밤에 즐기는 문화생활이었습니다...ㅎㅎㅎ

화려한 조명과 네온은 없지만,

어색한 진한 화장으로 술을 권하는 아가씨도 없지만,

소매를 잡아끄는 삐끼도 없지만,

편안하게 산책삼아 둘러볼 수 있는 후아 - 힌의 밤 문화랍니다...

 

이어지는 후아 - 힌의 밤문화 이야기를 기다려 주세요.

다음 밤문화의 힌트는 아래 사진속에 있답니다..

 

 

 

크기변환_38.JPG

 

후아 - 힌의 툭툭이..방콕의 그것보다는 크다...